뉴스홈

유천호 강화군수, '가짜뉴스와의 전쟁' 선포

크게작게

이재호 기자 2021-06-09

▲ 유천호 강화 군수     © 유천호 군수 페이스북


유천호 인천 강화군수가 지난 8일 기자간담회를 통해 일부 언론 매체와 지역 사회에서 가짜뉴스를 퍼뜨리고 있다며 가짜뉴스와의 전쟁을 선포했다.

 

유 군수는 최근 선원면 토지를 이용해 수억 원의 시세차익을 얻었다는 의혹에 대해 증조부 때부터 내려오던 선산이며, “지난 2014년 선거 낙선 후 전임 군수 때 인허가를 받아 주택단지 조성을 추진했다고 강조했다.

 

유 군수는 또 “2016년 주택단지 조성 후 분양을 추진하다 군수에 당선되면서 분양을 중단하고 공사비 등 대출금 갚기 위해 10필지 중 3필지를 팔았다, “등기부등본만 떼면 확인이 가능한데 야당 군수에 대한 음해와 모함을 자제해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한 언론 매체는 강화도에 유 군수의 이름을 딴 마을이 만들어 진다는 의혹을 제기한 바 있다.

 

기사입력 : 2021-06-0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Copyright ⓒ 뉴민주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