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극장 연극 헤다 가블러, ‘헤다’역 방은희 연극계 호평

가-가+sns공유 더보기

조성배 기자
기사입력 2023-10-23

 

 

대한민국 대표 연기파 배우 방은희가 20231019일부터 1022일까지 국립극장 달오름극장에서 헨릭 입센의 명작 헤다 가블러에서 헤다역을 맡아 신들린 연기를 선보였다.

 

이번 연극 헤다 가블러는 극단 툇마루의 작품이고 극단 대표 조금희가 직접 연출을 맡았고 박경희 작가가 각색하여 만들어졌다.

 

 

역할로는 헤다 역 방은희, 브랙 판사 역 이원종, 예르겐 테스만 역 오순태, 엘브스테 부인 역 임채원 그 밖에 남승화, 강선숙, 이태원 등 공연 업계의 실력으로 인정 받은 실력파 배우들이 출연하여 탄탄한 출연진 구성을 잡았다.

 

드라마, 예능, 유튜브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동을 하고 있는 방은희는 연극 헤다 가블러 출연 제의를 받고 여러 고심 끝에 배우로서 공연 무대의 다시 도전하는 마음으로 출연을 택했고 여러 활동을 하는중 이렇게 무거운 캐릭터를 도전한다는게 쉬운 일은 아니였다고 한다.

 

한편 연극 헤다 가블러는 모든 여배우들이 선망하는 작품으로 주인공 헤다역은 여배우들의 로망이라고 한다2012년 명동예술극장에서 배우 이혜영이 헤다역을 맡아 선보여 화재가 되었고 여러 연극 제작자들이 도전을 해왔으며 학계에서도 계속해서 연구하는 깊이 있는 작품으로 유명하다하여 이번 헤다 가브러 역시 공연 연극계에서는 큰 화재가 되었고 평판 높은 연극계 거장들이 많이 관람하였다.

 

 


여러 연극계 관계자들은 이번 헤다 가블러의 작품 완성도는 역대 최고였고 특히 헤다역을 소화한 방은희는 헨릭 입센 원작자의 의도를 가장 잘 해석했다라는 평판이 끊이지 않았다.

 

 

한편 소속사 얼데이는 배우 방은희가 이번 작품을 통하여 여배우로서 제2의 전성기를 향하기 위한 발돋음으로 최선을 다하여 작품의 임하였고 앞으로도 여배우 방은희의 횡보가 기대 된다고 전하며 올해 하반기 남은 스케줄은 이번 작품을 마치고 바로 뮤지컬과 영화 출연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뒤로가기 홈으로

인기뉴스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뉴민주신문. All rights reserved.